900℃ 이하에서 안정한 체심입방결정(體心立方結晶)의 철에 합금원소 또는 불순물이 녹아서 된 고용체(固溶體)이다.


순철과 같으나, 고용된 원소의 이름을 붙여 실리콘, 페라이트 또는 규소철이라고도 한다. 단상()이며, 탄소가 조금 녹아 있는 페라이트의 흰 부분과 펄라이트의 검게 보이는 부분이 섞여 나타난다. 910℃ 이상으로 가열을하면 오스테나이트로 변화한다.


펄라이트 : 탄소 0.76%의 강을 약 750℃ 이상의 고온에서 서서히 냉각하면, 650~600℃에서 변태를 일으켜 펄라이트 조직이 나타난다. 사광선()을 이용하여 현미경으로 검사하면, 진주와 같은 광택이 나타나 펄라이트라 한다.


오스테나이트 : 합금원소가 녹아 면심입방 조직을 이루는 철강 및 합금강을 통틀어 이르는 말이다. 스테인리스강, 망가니즈강 등이 대표적이라 할수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