쓰지요

오늘이라도 위해

내 내일에겐 미안하지만

무너질 걸 알면서도