빛은 영원히...,

미치지 못할 것 같은 생각에

내 삶,

고통의 무게는 너무 사치스럽다